Today 8 | Total 613,482

Hangang River.ty

가까이서 만나는 한강, 암사생태공원 한강복합문화공간
조회 176

가까이서 만나는 한강, 한강복합문화공간

우리가 한강을 즐기는 것은 고수부지 뿐이다. 현재 고수부지에서 우리가 즐기는 프로그램은 피크닉, 물멍, 캠핑, 풋살, 산책, 배드민턴, 사이클 정도이다. 이런 프로그램이 한강을 즐긴다고 말할 수 있을까?

이마저도 계절에 따라 날씨에 따라 혹은 홍수에 의해 즐길 수 있는 날이 한정적이다. 통계에 따르면 한강의 이용객 수치나 축제 등 행사가 계절별로 유의미하게 차이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우리는 한강을 즐기기엔 현존하는 프로그램과 환경적 요소에 의해 제한당하고 있다.

그렇다면 한강이 우리에게 제공하는 것은 무엇일까. 커다란 넓이의 물의 공간, 그 물이 만들어낸 생태일 것이다. 그렇다고 우리가 한강에 들어가서 이를 만지고 느낄 수 있는가. 지금 한강에 들어가 수영을 할 수 있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여기에는 수질이나 날씨 등 여러 문제가 있을 것이다.

따라서 한강을 잠시 건물 내로 옮겨와 우리가 잠시 즐긴 뒤 다시 한강으로 돌려보내는 방식을 고안하였다.

의견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